• 즐겨찾기 추가
  • 2024.06.21(금) 23:46
호남신문 방문자
오늘 현재65,404,107명
"손흥민은 진정한 신사"…韓에 대패한 싱가포르 축구팬들 찬사
2024년 06월 09일(일) 16:27
손흥민이 2026 북중미월드컵 아시아 최종 예선 진출을 확정 후 싱가포르대표팀을 격려한 인터뷰가 화제가 됐다.
7일(현지시각) 싱가포르 매체 투데이는 손흥민이 싱가포르전 경기 직후 한 인터뷰 영상을 소개하며 틱톡에서 좋아요 30만여 개, 댓글 1000여개가 달리는 등 누리꾼들 사이에서 화제가 됐다고 보도했다.
손흥민은 해당 인터뷰에서 "정말 힘든 경기였다. 우리가 더 냉정하게 경기를 했고 기회를 잘 잡았다"고 밝혔다.
이어 싱가포르 대표팀에 대해 "아시아 축구는 그동안 크게 발전했다. 싱가포르도 지난 2년 동안 발전했다고 생각한다"며 "다만 기대가 너무 큰 경우도 있게 마련이다. 축구는 하루 만에 바뀌지 않는다. 인내심을 가져야 한다"고 전했다.
또 "희생하고 시간을 투자해 노력하면 반드시 싱가포르도 해결책을 찾을 수 있을 거라고 확신한다"며 '싱가포르의 선전을 기원한다. 그들에게 밝은 미래가 있다"고 덧붙였다.
손흥민은 "크게 환영해 준 싱가포르 팬들에게 감사하다. 이렇게 훌륭한 경기장에서 훌륭한 팬들 앞에서 경기를 하는 것이 즐거웠다"라고 싱가포르 팬들에 대한 고마움을 전하기도 했다.
인터뷰를 본 누리꾼들은 "크게 이겼는데도 힘든 경기였나· 진정한 신사다", "훌륭한 스포츠맨십이 있고 훌륭한 답변을 했다", "누구에게나 친절한 손흥민은 정말 존경할 만한 사람", "차원이 다른 클래스", "겸손한 사람" 등의 반응을 보였다.
싱가포르 팬들은 "그의 말대로 언젠가 싱가포르가 월드컵 결승에 진출할 것이라고 믿는다", "현실적으로 싱가포르와 한국이 동등하지 않다. 그래도 존중해줘서 감사하다", "그의 말대로 한순간에 바뀌진 않는다. 싱가포르가 할 수 있다고 믿는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김도훈 감독이 임시로 지휘봉을 잡은 한국은 6일 싱가포르 내셔널 스타디움에서 열린 북중미월드컵 아시아 2차 예선 C조 5차전 원정경기에서 7대 0으로 승리했다. 1골과 도움 해트트릭(3 어시스트)를 기록한 주민규와 두 골을 넣은 손흥민 등의 활약으로 대승을 거두며 북중미월드컵 아시아 최종 예선 진출을 확정했다.
뉴시스 /
뉴시스의 다른 기사 보기

최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