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 2024.06.21(금) 23:46
호남신문 방문자
오늘 현재65,411,810명
광주 중소기업 학부모 10시 출근 지원…초등 전학년 확대

오전 10시 출근·오후 5시 조기 퇴근 선택

2024년 06월 10일(월) 19:03
광주시가 초등학교 1학년 학부모에게 지원했던 '학부모 오전 10시 출근제'를 전학년으로 확대한다.
광주시일가정양립본부는 초등 1학년 학부모 '오전 10시 출근제 지원 사업'을 초등 전체 학년으로 늘려 시행한다고 10일 밝혔다.
사업 지원 대상은 기존 150건에서 300건으로 확대했다.
'초등 학부모 오전 10시 출근제'는 광주지역 중소기업에 재직하고 있는 초등 학부모 근로자가 최대 2개월 간 임금 삭감 없이 근로시간을 1시간 단축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사업이다.
출근시간을 오전 9시에서 10시로 늦추거나, 퇴근시간을 오후 6시에서 5시로 앞당기면 광주시는 해당 기업에 장려금을 지원한다.
광주시는 이를 위해 총 사업비 2억2400만원을 확보했다. 상반기에는 초등 1학년 학부모 사업장 116건이 신청했으며 하반기 참가 기업을 12일부터 모집한다.
300인 미만 고용보험 가입 광주지역 중소사업장은 정규직·기간제·대체인력 등 고용형태에 상관없이 신청 할 수 있다.
대상으로 선정된 사업장은 2개월 동안 조정된 출근시간을 준수했다는 증빙서류를 제출하면 장려금 74만8000원을 지원받는다.
광주시 관계자는 "초등 학부모가 아이의 등원을 볼 수 있어 중소기업 학부모의 호응이 높다"며 "지원 폭이 초등 전학년으로 확대된 만큼 많은 사업장이 신청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김수권 기자 /
김수권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최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