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 2024.06.21(금) 23:46
호남신문 방문자
오늘 현재65,415,519명
전남도, 목포대·순천대에 '국립 의대' 소통간담회 제안

설립 주체 요청사항 경청…시기·장소·참석 범위 등 대학 측에 일임

2024년 06월 10일(월) 19:04
전남도가 국립 의대 설립 방안을 심도 있게 논의하기 위해 목포대와 순천대에 전남도와 대학 구성원이 함께하는 대학별 소통간담회를 6월 중 개최하자고 10일 공식 제안했다.
대학별 소통간담회는 김영록 전남지사와 의대 설립 주체인 각 대학의 관계자 등이 허심탄회하게 의견을 나누기 위한 것으로, 간담회 개최 날짜와 장소, 참석자 범위 등은 대학 측에 일임했다.
이는 최근 전남도가 전남도 국립 의대 및 대학병원 신설 정부 추천을 위한 용역 절차에 착수했으나, 대학의 공모 참여 여부를 두고 일부에서 우려를 나타내고 있는데 따른 고육책으로 풀이된다.
전남도는 간담회를 통해 공모에 대한 양 대학의 궁금증을 해소하고, 공모기준과 지표, 탈락한 지역에 대한 대책(인센티브) 등에 대한 대학 관계자들의 다양한 의견을 경청할 방침이다.
도 관계자는 "전남도와 대학 구성원이 한 자리에 모여 소통하는 자리를 하루빨리 마련해 폭넓은 대화로 의대 설립을 위한 합리적 방안을 논의하길 바란다"며 "도는 공모 과정에서도 공정한 관리자로서 대학 측 의견을 충분히 경청하고, 용역기관에 잘 전달해 반영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윤석열 대통령과 한덕수 국무총리가 공언한 전남 국립 의대 신설과 관련해 전남도가 정부 추천 대학공모를 위한 외부용역 작업에 착수한 가운데 의대 설립과 첫 정원 배정은 이르면 올 연말, 늦어도 내년초 구체화될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전남 의대 설립과 공모 참여를 촉구하는 성명도 이어지고 있다.
한국수산업경영인 전남도연합회는 이날 성명을 내고 "상생과 화합의 대동정신으로 전남 국립 의대 설립을 반드시 완수해야 한다"고 밝혔고, 전남도상인연합회는 호소문을 통해 "분열과 갈등이 아닌 공정하고 아름다운 공모 경쟁 참여"를 촉구했다.
서선옥 기자 / ihonam@naver.com
서선옥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최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