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 2024.07.23(화) 17:04
호남신문 방문자
오늘 현재66,145,251명
광주 광산구, 우유배달 연계 홀몸 어르신 안부 살핌

사단법인 ‘어르신의 안부 묻는 우유배달’과 업무협약
구청장 "지역 사회안전망 한층 강화할 것으로 기대”

2024년 06월 19일(수) 15:44
광주 광산구(구청장 박병규)가 우유를 배달하며 홀로 사는 어르신의 안부를 확인하는 사업을 추진한다.
광주 광산구는 지난 13일 구청에서 (사)어르신의 안부를 묻는 우유배달(이사장 호용한)과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협약에 따라 우유배달망과 연계한 취약계층 어르신 안부 살핌 사업을 추진한다.
광산구 15개 동이 발굴한 혼자 사는 어르신 57명을 대상으로 매주 2~3회 우유배달(주 7개)을 하며 어르신의 건강, 신변 이상 유무를 확인하는 것이 골자다.
우유가 쌓여 있거나 복지서비스가 필요하면 광산구의 다양한 복지사업을 연계해 지원한다.
박병규 광산구청장은 “우유배달로 고독사 위험이 큰 홀몸 어르신의 안부를 확인하고, 필요시 돌봄‧복지 서비스를 제공함으로써 지역 사회안전망을 한층 강화할 것으로 기대한다”며 “어르신의 안부를 묻는 우유배달과 함께 추진하는 사업이 성공적으로 진행되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한편, 광산구는 고독사를 예방하기 위해 △사회적 고립을 예방하는 주민 주도 상호 돌봄망 구축 ‘1313 이웃살핌 사업’ △ ‘천원의 사랑! 행복한 밥상!’ △광주+ 광산형 통합돌봄 인공지능(AI) 안전 지원사업 등 지역 특성에 맞춘 다양한 맞춤형 복지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임형택 기자 / ihonam@naver.com
임형택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최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