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 2024.05.22(수) 16:18
호남신문 방문자
오늘 현재63,816,598명
장성분향초, 장성 선비 정신 잇는 장성 향교 체험학습 실시

"선비 정신 잇는 분향초 꼬마 선비들"

2024년 04월 14일(일) 16:04
장성분향초등학교는 지난 9일부터 12일까지 장성 선비 정신을 잇는 장성 향교 체험학습을 실시하였다. 꼬마 선비들은 우리 고장 장성의 유형문화재인 향교를 방문하여 선비들의 청렴, 절의, 학문탐구 정신을 계승하고 전통문화를 이해하는 시간을 가졌다.
조선시대 향교에서 입었던 유생복으로 갈아입고 꼬마 선비가 되었다. 향교는 조선시대 공부를 하며 조상들에게 제사를 지내던 곳이고, 장성이 왜 문향의 고장이라 일컬어지게 되었는지, 우리 고장의 유명한 인물 등에 대한 설명을 들었다. 또한, 사자성어와 속담 배우기, 다도체험, 활쏘기 등의 전통놀이 체험으로 조선시대 학교인 향교에서 꼬가 선비가 되는 체험을 하였다.
분향초등학교는 특색교육으로 ‘우리 전통 멋 잇기’를 운영하고 있다. 매주 수요일에 우리 옷 한복을 입고서 다도와 전통놀이를 즐기고, 방과후학교 프로그램으로 해금, 가야금, 모듬북 등의 전통 국악기를 배우며 우리의 멋진 전통을 이어가고 있다.
6학년 정승균 학생은 “유생복을 입고 다도체험을 하니 왠지 겸손해지는 느낌이었으며, 우리 고장의 훌륭한 인물들과 문향의 고장이라고 불리는 이유를 알게 되어 장성에 대한 자부심을 느끼게 되었다.”고 말했다.
김경희 교장은 “충효를 통한 인성교육을 중요시했던 조상들의 교육철학을 이어받아 미래사회 살아갈 우리 학생들이 바른 인성을 바탕으로 미래역량을 기르는데 다양한 프로그램을 꾸준히 추진할 계획이다.”고 전했다.
장성=김수권 기자 /
장성=김수권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최신 뉴스